Others... 574

A summer’s worth of rain overwhelmed New Zealand’s largest city Friday

A summer’s worth of rain overwhelmed New Zealand’s largest city Friday More than 10 inches of rain triggered severe flooding in Auckland that forced evacuations, blocked roads, closed airports and washed away a bridge. The Washington Post By Scott Dance January 27, 2023 at 11:50 a.m. EST Auckland, New Zealand declares emergency after torrential rain - BBC News https://www.youtube.com/watch?v=W1A..

Others... 2023.01.28

주지 성추문 논란 해인사 "징계와 후임 임명 분리 처리해달라"

사회 사건・사고 주지 성추문 논란 해인사 "징계와 후임 임명 분리 처리해달라" 중앙일보 업데이트 2023.01.26 22:33 안대훈 기자 경남 합천 해인사에 보관된 팔만대장경. 사진 문화재청 천년 고찰이자 국보 팔만대장경을 소장한 경남 합천 해인사의 최고 책임자인 방장 원각스님이 주지 성추문 등 고위직 승려들의 잇따른 부적절한 처신에 사과와 유감을 표했다. 또사직서를 낸 주지 현응스님의 사직과 후임 주지 임명 문제를 분리해서 처리해달라고 종단인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에 요청했다. 해인사는 26일 보도자료를 통해 “방장 스님은 금번 해인총림의 일로 총무원장 진우스님과 종단에 심려를 끼쳐드린 것에 대해 깊은 사과와 유감의 뜻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금번 해인총림의 일은 최근 불거진 해인사 주지 현응스님의 성..

Others... 2023.01.26 (2)

TSMC, 첨단 반도체라인 11곳 착공...대만 전체가 거대한 생산기지로

조선경제경제 일반 TSMC, 첨단 반도체라인 11곳 착공...대만 전체가 거대한 생산기지로 [삼성·TSMC 경쟁력 비교] [1] 대만 거대 생산벨트 현장 르포 베이징=이벌찬 특파원 입력 2023.01.25 03:00 26 2022년 12월 29일 대만 남부 타이난 TSMC 공장에서 열린 3나노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양산 기념식에 모인 직원들. 작년 상반기 세계최초 3나노 양산에 성공한 삼성전자보다 6개월 늦었지만, TSMC는 56%에 이르는 압도적인 시장 점유율과 탄탄한 고객 신뢰를 바탕으로 애플을 포함한 대형 고객 물량을 잇따라 수주하며 2위 삼성과 격차를 벌리고 있다./로이터 지난 16일 대만 수도 타이베이에서 남쪽으로 300㎞ 떨어진 타이난시의 TSMC 반도체 클러스터는 거대한 공사장을 방불케..

Others... 2023.01.25

美 핵우산만 무력화하면 南 정복... 김정은의 ‘7일 전쟁’ 작전

정치외교·국방 美 핵우산만 무력화하면 南 정복... 김정은의 ‘7일 전쟁’ 작전 [월간조선 특집] 우크라 전쟁 1년, 한국군은 싸울 준비가 되어 있나? 허세 대신 실질적 대응력 갖춘 軍으로 바꿔야 박휘락 전 국민대학교 정치대학원장월간조선 입력 2023.01.23 13:50 288 필자는 교수였지만 그 이전에 육군 대령이었다. 군(軍)의 미흡함을 지적하면 후배들은 반발한다. “선배님은 잘했느냐?” 우리 때도 미흡한 점이 많았다. 그러나 아무리 생각해도 지금처럼 말만 앞세우거나 정치의 눈치를 보지는 않았던 것 같다. 필자도 국방부 대북정책과장으로 근무하다가 ‘햇볕정책’에 순응하지 못해 보직해임되었고, 그래서 장군으로의 진급도 포기해야 했다. 군은 현 수뇌부들의 전유물이 아니다. 계속 발전시켜나가야 할 국민의..

Others... 2023.01.24 (1)

젤렌스키, 뭘 알고 있나…"푸틴 살았는지 확신 못해" 폭탄 발언

국제 기타 우크라이나 침공 젤렌스키, 뭘 알고 있나…"푸틴 살았는지 확신 못해" 폭탄 발언 중앙일보 입력 2023.01.20 23:09 업데이트 2023.01.21 01:17 하수영 기자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지난 19일(현지시간) 키이우에서 유럽이사회 의장과 회담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 대해 “아직 살아있다고 확신할 수 없다”고 말했다. 20일(현지시간) 키이우인디펜던트와 비즈니스인사이더 등에 따르면 젤렌스키 대통령은 지난 19일 스위스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경제포럼(WEF·다보스포럼) 연차총회에 온라인으로 참석해 ‘우크라이나가 러시아와 평화 협상을 할 수 있느냐’는 질문을 받고 이렇게..

Others... 2023.01.21

문재인, 평산마을 북카페 연다…‘책방지기’로 직접 나설 생각

동아닷컴|정치 문재인, 평산마을 북카페 연다…‘책방지기’로 직접 나설 생각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3-01-16 10:05업데이트 2023-01-16 10:27 문재인 전 대통령이 사저가 있는 경남 양산 평산마을에 책방을 열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 전 대통령 본인이 ‘책방지기’로 직접 나설 뜻도 비쳤다. 책을 통해 교류의 공간을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문 전 대통령은 최근 한겨레와 한길사의 공동기획 인터뷰에서 이 같은 구상을 밝혔다. 문 전 대통령은 인터뷰에서 “마을의 작은 주택을 내부만 리모델링해서 오픈하려고 한다. 아직 대외적으로 알리지 않고 조용하게 준비하는 단계”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사저 근처에서 벌어진 시위 때문에 주민들이 어려움을 겪어, 주민에게 도움을 줄 방안이 없을까 고민하다가..

Others... 2023.01.16 (1)

“한동훈 절대 정치안할 사람, 그런데 요즘보면 점점…”

동아일보|사회 “한동훈 절대 정치안할 사람, 그런데 요즘보면 점점…”[황형준의 법정모독] 황형준 기자 입력 2023-01-12 14:00업데이트 2023-01-12 14:00 2019년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극작가 페터 한트케의 희곡 ‘관객모독’. 십수년 전에 본 이 연극을 떠올린 건 독자들과 소통하는 방법 때문입니다. 신성한 관객에게 물을 뿌리고 말을 걸어도, 그가 연극의 기존 문법과 질서에 저항했든, 허위를 깨려했든, 모독(冒瀆)으로 느껴지지 않았습니다. 현재 법조팀장을 맡고 있는 필자는 정치부와 사회부에서 10년 넘게 국회와 청와대, 법원·검찰, 경찰 등을 취재했습니다. 이 코너의 문패에는 법조계(法)와 정치권(政)의 이야기를 모아(募) 맥락과 흐름을 읽어(讀)보겠다는 의미를 담았습니다. 가끔 모독도..

Others... 2023.0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