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Citing Articles 7711

첫 한파경보 내려진 날, 서울 지하철 파업…출근길 비상 걸렸다

첫 한파경보 내려진 날, 서울 지하철 파업…출근길 비상 걸렸다 중앙일보 업데이트 2022.11.30 06:34 김민욱 기자 29일 오후 서울 성동구 서울교통공사 본사 4층 대회의실에서 서울교통공사 노사 5차 본교섭이 열리고 있다. 하지만 양측은 입장차를 좁히지 못했다. 연합뉴스 서울 지하철이 30일 총파업에 들어간다. 서울교통공사 노사 임금·단체협약(임단협) 협상이 29일 결렬되면서다. 다음 달 2일 코레일 파업도 예고된 상황에서 연말 교통대란이 우려된다. 또 파업 첫날은 올겨울 첫 한파경보가 내려진 날이라 시민 불편이 가중될 것으로 보인다. 마라톤 협상에도 입장 못 좁혀 교통공사 양대 노동조합 연합교섭단(서울교통공사노조와 통합노조)과 사용자 측은 29일 오후 2시부터 전날 중단한 임단협 5차 본교섭을 ..

백일하에 드러나는 文 정권 검찰의 꼬리자르기 대장동 수사

[사설] 백일하에 드러나는 文 정권 검찰의 꼬리자르기 대장동 수사 조선일보 입력 2022.11.30 03:14 김용(구속·56) 민주연구원 부원장, 정진상 민주당 대표실 정무조정실장, 유동규 전 성남도개공 기획본부장(왼쪽부터). 문재인 정권 검찰이 지난해 대장동 사건을 수사하면서 사건을 고의적으로 뭉갠 정황들이 계속 드러나고 있다. 당시 수사팀이 작년 10월 대장동 민간업자인 남욱씨의 변호사에게 전화를 걸어 “유동규와 김만배, 최윤길(전 성남시의회 의장) 그리고 성남시 공무원 한 명 등 4명만 구속시키겠다”는 취지로 말했다는 것이다. 문 정권 검찰이 대장동 수사 초반부터 실무진 몇 명 선에서 꼬리자르기를 한다는 결론부터 내려놓고 수사했다는 것이다. 이후 검찰은 실제로 성남시 산하기관 본부장에 불과한 유동..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건네”… 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단독]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건네”… 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표태준 기자 이세영 기자 입력 2022.11.30 05:00 대장동 사건과 관련, 문재인 정부 당시인 작년 11월 서울중앙지검 수사팀이 남욱(천화동인 4호 소유주) 변호사 등 복수의 관계자로부터 ‘2014~2015년 이재명 성남시장(현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지방선거 자금 및 대장동 로비 용도로 42억5000만원을 조성해 상당액을 김만배(화천대유 대주주)씨에게 전달했다’는 취지의 진술을 확보하고도 제대로 수사하지 않았던 것으로 29일 전해졌다. 그런데 윤석열 정부 출범 후인 지난 7월 새로 개편된 검찰 수사팀은 남욱씨 등의 진술과 동일한 내용의 문건을 최근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남욱씨의 부탁으로 42억5000만원을 현금 등으로 ..

Singapore decriminalises gay sex but LGBT people will not have equal marriage rights

Singapore decriminalises gay sex - but amends its constitution to ensure LGBT people will never have equal marriage rights A British colonial-era law penalised sex between men with up to two years in jail Activists cheered repeal but said the government also reinforced marriage laws Constitutional amendment passed in tandem with the repeal specified marriage as being 'between a man and a woman',..

The Citing Articles 2022.11.29

서민, MBC 사장 등 고발 "업무추진비 현금 20억은 횡령"

[단독] 서민, MBC 사장 등 고발 "업무추진비 현금 20억은 횡령" 중앙일보 업데이트 2022.11.29 19:51 최민지 기자 서민 단국대 의대 교수. 중앙포토 서민 대안연대 공동대표가 박성제 사장과 최승호 전 사장 등 MBC 전·현직 임원진을 29일 경찰에 고발했다. “업무추진비 20억원을 현금으로 수령한 게 업무상 횡령 및 배임에 해당한다”는 이유다. 단국대 의대 교수로 일명 ‘기생충 박사’이자 이른바 ‘조국흑서’(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나라)의 저자인 서 대표는 지난 5월부터 보수 성향의 시민단체 ‘대안연대’ 공동대표를 맡고 있다. 그는 이날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MBC에 대한 국세청 세무조사 당시 2018년 이후 3년 간 업무추진비 20억원의 사용 내역을 증빙하지 못한 박성제 사장과 최승..

The Citing Articles 2022.11.29

“후보 모두 김명수 측근”… 부장판사, 법원장 추천제 공개 반기

[단독] “후보 모두 김명수 측근”… 부장판사, 법원장 추천제 공개 반기 “중앙법원장 후보 모두 대법원장 측근 추천제가 사법 신뢰에 미칠 부정적 영향 검토했나” 양은경 기자 입력 2022.11.29 16:18 김명수 대법원장이 지난달 5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서 열린 신임 법관 임명식에서 임명사를 하고 있다./뉴시스 전국 법관들의 직급별 대표 모임인 전국법관대표회의 소속 현직 부장판사가 과거 김명수 대법원장의 편향된 인사 사례를 구체적으로 밝히며 현재 대법원에서 추진 중인 ‘법원장 후보추천제’ 확대를 재고해 달라고 공개적으로 요청한 것으로 29일 전해졌다. 김 대법원장이 내년부터 전국 20개 지방법원으로 이 제도를 확대 실시 하기로 하면서, 법원 내부에서 반대가 이어지고 있는 것이다. 전국법관대표회..

The Citing Articles 2022.11.29

남욱 "檢이 선처 약속"…검찰 '대장동 1기 수사팀'에 칼 빼든다

남욱 "檢이 선처 약속"…검찰 '대장동 1기 수사팀'에 칼 빼든다 중앙일보 업데이트 2022.11.29 19:50 허정원 기자 박현준 기자 남욱 변호사(49·천화동인 4호 소유주)가 지난해 10월 미국에서 귀국하던 당시 서울중앙지검 수사팀에 ‘불구속 선처’를 약속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돼 검찰이 29일 조사에 착수했다. 검찰이 ‘대장동 개발 비리 축소수사’ 의혹이 일고 있는 ‘대장동 1기 수사팀’에 대한 강도 높은 내부 숙정(肅正) 작업을 벌일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대장동 민간개발업자 남욱 변호사가 지난 2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대장동 개발 사업 로비·특혜 의혹을 받는 곽상도 전 국민의힘 의원 1심 속행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연합뉴스 남욱 “검찰이 불구속 선처 약속해 귀국” 서울중..

The Citing Articles 2022.11.29

檢, '추미애 아들 휴가 미복귀 의혹' 2년여 만에 재수사

[단독] 檢, '추미애 아들 휴가 미복귀 의혹' 2년여 만에 재수사 https://www.youtube.com/watch?v=3yNs95ClY8I 뉴스TVCHOSUN Nov 30, 2022 대한민국에서 병역 문제가 자식 가진 부모에게 얼마나 민감하고 폭발성이 큰 문제인지 익히 아실겁니다. 2년 전, #추미애 전 법무 장관 아들이 군 복무 중에 휴가를 갔다가 제 때 복귀하지 않았고, 이 과정에서 추 장관이 압력을 행사했다는 의혹이 제기됐었죠. 당시 검찰은 이 사건을 #무혐의 로 처리했고, 항고도 기각하면서 부실수사 논란으로 이어졌는데요. 결국 검찰이 재항고를 받아들여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Ch.19] 사실을 보고 진실을 말합니다.

The Citing Articles 2022.11.29

한동훈 집 초인종 누른 더탐사, 취재? 행패?…판례 따져보니

한동훈 집 초인종 누른 더탐사, 취재? 행패?…판례 따져보니 중앙일보 업데이트 2022.11.29 18:52 하준호 기자 김하나 PD 기자가 취재원을 만나기 위해 자택을 찾아 현관 초인종을 누른 행위가 사법처리 대상일까. 유튜브 언론 채널 ‘더탐사’ 관계자 4명은 지난 27일 한동훈 법무부 장관의 서울 강남구 도곡동 아파트 현관문 앞까지 접근해 초인종을 누르고 한 장관을 부르다 반응이 없자 돌아갔다. 이들의 행동은 본인들이 스스로 찍어 유튜브에 게시한 영상을 통해 고스란히 남았다. 한 장관이 곧바로 이들을 공동주거침입·보복범죄 등 혐의로 경찰에 고발하면서 이 사건은 법적 이슈가 됐다. 한동훈 법무부 장관의 서울 도곡동 자택을 찾아 간 '더탐사' 취재진. 유튜브 캡처 한 장관의 자택이 있는 이 아파트의 공..

The Citing Articles 2022.11.29

더탐사 겨눈 尹 "법무장관 집 무단침입…불법엔 고통 보여줘야"

더탐사 겨눈 尹 "법무장관 집 무단침입…불법엔 고통 보여줘야" 중앙일보 업데이트 2022.11.29 22:17 장구슬 기자 김하나 PD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28일 용산 대통령실에서 로이터 통신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사진 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이 유튜브 언론 채널 ‘더탐사’를 겨냥해 “법을 안 지키면 어떤 고통이 따르는지 보여줘야 한다”고 말했다. 여권 고위 관계자는 29일 중앙일보에 윤 대통령이 이날 열린 국무회의 비공개 자리에서 한동훈 법무부 장관 자택 무단침입과 화물연대 파업 등을 언급하며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더탐사를 직접 언급하진 않았다. 다만 윤 대통령은 “법무장관 자택을 이런 식으로 무단 침입하면 국민들이 어떻게 보겠느냐”면서 “불법이 버젓하게 저질러지는..

The Citing Articles 2022.11.29